김재무 ‘섬진강 케이블카 설치’ 공약
상태바
김재무 ‘섬진강 케이블카 설치’ 공약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2.05.21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압... 기차패션 캠핑장 설치
진상... 수어천 둑 숲꽃길 조성
진월... 망덕포구 4계절 상시 전시·공연 공간 운영
섬진강 케이블카 예상도
섬진강 케이블카 예상도

김재무 더불어민주당 광양시장 후보는 면 단위별 공약을 잇따라 발표하며 농촌마을 민심 속을 파고들고 있다. 김 후보는 보도자료를 내고 전남 광양과 경남 하동을 연결하는 ‘동서 하늘길 케이블카 설치’를 공약으로 제시했다.

김 후보는 “광양은 섬진강을 가운데 두고 경남 하동과 동·서로 맞닿은 완충지역으로 관광 자원화가 우수한 지역임에도 아직 활용을 못하고 있다”며 “주변의 모든 여건을 면밀하게 검토, 보완 후 케이블카를 설치해 광양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로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섬진강 주변 다압에는 전기차 킥보드, 바이크 등 전기모빌리티 허브를 구축하고 강변을 따라 기차 패션의 특색 있는 캠핑장을 조성하겠다”며 “친수문화 공간으로 섬진강 해수욕장을 개발해 관광객 유치로 지역경제에 힘을 보탤 계획”이라고 약속했다.

맑은 물과 백학을 상징하는 진상면은 4가지 약속을 제시했다. △진상~옥곡 농어촌 도로 조기완공 △수어천 둑 숲꽃길 조성 △수어댐 녹조 및 수질개선을 위한 하수관로 정비사업 △각상봉 등산로 개설도 함께 추진한다.

백두대간의 시작이자 종점인 진월면에도 △진상 이천~진월 신기 도로 개설 △섬진강 끝들마을 활성화(체험마을 작은 미술관) △선포~지방도 간 도로개설 △망덕포구에는 4계절 찾는 전시·공연 공간 마련 등이다.

김재무 후보는 “동·서화합의 상징물인 케이블카가 설치되면 관광객들이 섬진강 경관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고 지역 경제에도 큰 도움이 된다”며 “운영 수익금 중 일정 부분은 섬진강 생태보전기금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