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시내버스 요금, 내년부터 정상요금 적용
상태바
순천 시내버스 요금, 내년부터 정상요금 적용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12.29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카드 사용 시 일반 1400원, 중고생 1100원, 초등생 100원

순천시는 시내버스 요금에 대해 지난 9월 21일부터 적용해 온 교통카드 한시할인 요금을 새해부터 정상 요금으로 적용한다. 이로 인해 새해 1월 1일부터는 교통카드 이용 시 일반인은 1250원에서 1400원, 중고생은 900원에서 1100원으로 인상되고, 초등생은 100원으로 변동이 없다.

시내버스 요금은 전라남도의 시내·농어촌버스 운임·요율 조정 및 적용기준에 따라 지난 9월 1일부터 일반인이 1350원에서 1500원, 중고생이 1천원에서 1200원, 초등생이 650원에서 750원으로 인상됐다. 

순천시는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확산으로 어려운 시민들의 경제사정을 고려하여, 교통카드 사용 시 100원 만 할인되는 것을 인상 전 요금의 할인요금을 적용해 시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으로 한시적으로 추가 할인 적용 한 것이다.

순천시 관계자는 “한시적으로 할인 된 시내버스 요금이 환원되지만 친절도 향상 및 이용자 중심의 서비스 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