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읍 이장협의회, 오이 팔아주기 동참
상태바
광양읍 이장협의회, 오이 팔아주기 동참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11.24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장기화로 판로 어려워
광양읍 오이 농가 20박스 구매

광양읍 이장협의회(회장 박상우)는 23일 광양읍사무소 정문 앞에서 코로나19 확산 장기화로 지역 경제뿐만 아니라 농산물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도움을 주기 위해 지역 농산물 팔아주기에 동참했다.

광양읍 이장협의회는 제철을 맞았으나 판매량 급감으로 애를 먹고 있는 지역 생산 농가의 어려움을 덜어 주기 위해 ‘오이 팔아주기’ 운동에 적극 동참해 회원들과 함께 광양읍 오이 농가를 방문해 오이 20박스를 구매했다.

박상우 회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노력과 위축된 소비심리 회복을 위해 지역농산물 소비촉진 운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면서 “우리의 작은 손짓이 따뜻한 세상을 만드는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해 있는 농가를 돕기 위한 손길이 이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