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립도서관 3개소, 7일부터 부분 개관
상태바
광양시립도서관 3개소, 7일부터 부분 개관
  • 굿모닝투데이
  • 승인 2020.05.07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 속 거리 두기 준수
도서 대출반·납 서비스만 재개

광양시가 코로나19 대응 ‘생활 속 거리두기’ 이행에 따라 5월 7일부터 광양시립도서관 3개소(중앙․희망․용강도서관)를 부분 개관한다고 밝혔다.

현재 코로나19 추이가 점차 안정화되고 있지만 다중이용시설의 밀집 이용에 따른 감염의 위험이 남아있는 만큼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는 수준에서 단계적으로 도서관 서비스를 재개할 방침이다.

이에 상황 변동시까지는 도서 대출·반납 서비스만 제공하며, 자료실 내 열람 및 착석, 학습실 운영은 하지 않는다. 자료실은 평일은 09시부터 18시까지(희망도서관은 10시부터 19시), 주말은 09시부터 13시까지 운영한다.

도서관 이용자는 출입 전 발열 검사와 마스크 착용 여부 점검, 방문대장 기록 등을 거친 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단, 리모델링 공사 중인 중마도서관은 7월 말까지 휴관한다.

이기섭 도서관운영과장은 “도서관을 부분적으로나마 개관하게 되어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지침에 따라 도서관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더욱 철저한 방역과 관리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는 향후 코로나19 위기경보에 따른 중대본 방침과 초·중·고등학교 등교 시기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후 도서관 서비스를 단계적으로 정상화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