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문화원, AR체험 ‘여수설화집’ 발간  
상태바
여수문화원, AR체험 ‘여수설화집’ 발간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4.03.29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개의 테마 42편 이야기 담아

여수문화원(원장 정태호)은 AR체험이 가능한 ‘여수설화집’을 발간해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AR체험이 가능한 이번 설화집은 전국 22개 문화원 중 충북 단양에 이어 두 번째로 제작되고, 전남도내 문화원 중에서는 최초로 발간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번 설화집은 여수지역의 아름다운 옛이야기와 전통을 좀 더 친숙하게 접근하고, 널리 알리기위한 방법을 모색한 끝에 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AR체험이 가능한 설화집을 기획하게 됐다.

AR북 여수설화집은 이순신 장군과 전란, 새록새록 여수 역사,요상한 여수 이야기,여수의 명소, 올망졸망 여수 섬,신비로운 자연 등 6개의 테마에 총 42편의 설화를 다양한 캐릭터와 도성만 사진작가가 촬영한 사진 등을 이용해 145페이지 분량의 단행본으로 제작됐다.

설화집 제작을 맡은 주렁주렁스튜디오(대표 주수연)는 충무공 이순신, 수호신 벅수, 용혈마을, 범바위,송도,거문도 신지끼 인어 등 총 6개의 이색 캐릭터를 개발해 여수지역만의 고유한 정체성이 잘 드러날 수 있도록 해 호응을 얻고 있다. 주렁주렁스튜디오는 지난 2022년 AR북 제작으로 대통령상을 수상한 바 있다.

설화집의 QR코드에 남녀노소 누구나 자신의 휴대폰을 갖다 놓으면 거문도의 인어 ‘신지끼’ 캐릭터가 활성화되면서 가상공간으로 확장돼 신지끼가 재밌게 노는 모습을 체험할 수 있다.

여수시문화원은 여수설화집을 여수시교육청과 협의해 관내 초,중,고에 배포하고, 여수시 읍,면,동과 지역 도서관에 배치해 시민 누구나 열람해 AR북 체험을 만끽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정태호 원장은 “너무나 아름답고 재밌는 우리 지역의 이야기를 첨단 기술을 활용해 시민들에게 친숙하게 다가설 수 있는 설화집을 발간하게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전국 문화원 중 두 번째로 이 사업을 성공시킨데 만족하지 않고, 다양한 주제를 갖고 지속적으로 제작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여수설화집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663-0331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