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항, '항만연결성지수' 4분기 연속 상승
상태바
광양항, '항만연결성지수' 4분기 연속 상승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4.01.31 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연합무역개발협의회
컨테이너 원양항로 유치…세계 30위
여수광양항만공사
여수광양항만공사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는 발로 뛰는 마케팅의 성과로 국제연합무역개발협의회(UNCTAD)에서 매 분기 발표하는 항만연결성지수가 4분기 연속 상승했다고 30일 밝혔다. 항만연결성지수는 UNCTAD에서 세계 900여개 항만을 대상으로 항만의 선박수용능력이나 컨테이너 정기선 입항 빈도 등 6가지 기준으로 발표하는 지수이다.

광양항은 2023년 4분기 기준 37개국 115개 항만과 연결되어 항만연결성지수 63.8점을 기록, 전년말 61.86점에서 4분기 연속 상승하였으며 세계 순위는 30위이다. 4분기 기준 항만연결성지수 100위까지의 평균점수는 약 58.6점이며, 세계 900여개 항만의 항만연결성 지수 평균은 약 13.4점이다.

지난해 공사는 원양항로 확대를 통한 목표 달성을 위해 TOP10 선사, TOP20 포워더(국제물류주선업체) 대상 고객감사설명회를 포함하여 화주·운영사 등 이해관계자를 대상으로 연중 130회에 달하는 ‘발로뛰는 마케팅’을 전개해왔다.

YGPA 측은 발로 뛰는 마케팅의 주요 성과로 8개 신규 서비스(유럽 및 중남미 원양서비스 포함) 유치를 통한 8개국 12개 항만 신규기항, 세계적인 컨테이너선 대형화에 대응한 기존 서비스들의 대형선 교체 및 선복량 확대를 제시했으며 이로 인한 물동량 창출 효과는 연 32만TEU에 달한다고 설명했다.

박성현 사장은 “고객 최우선과 발로 뛰는 영업을 핵심 경영방침으로 설정하고 모든 임직원이 실천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선사가 찾아오는 안전한 항만을 구현하고 지역과 상생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