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2등급’
상태바
전남교육청,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2등급’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3.12.28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보다 두 단계 상승

전라남도교육청이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실시한 2023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 결과 2등급을 달성했다. 28일 국민권익위원회가 발표한 2023년 공공기관 청렴도 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남도교육청은 종합청렴도 2등급을 받았다. 이는 지난해 4등급보다 두 단계 올라선 것이다.

부문별 결과를 보면, 전남교육청은 공공기관의 업무를 경험한 민원인과 내부 직원을 대상으로 부패인식 및 경험을 설문조사를 통해 측정하는 청렴체감도에서‘3등급’을 받았다. 또한, 반부패 추진 실적과 시책효과를 평가하는 청렴노력도에서는 ‘2등급’을 얻었다.

종합청렴도는 이들 부문별 등급을 합산해 평가한 것으로, 전남교육청은 최근 5년간 3 ~ 4등급에 머물렀던 것에 비하면 진일보한 성과로 평가받고 있다. 이는 주민직선 4기 출범 이후 ‘청렴 전남교육 실현’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인 결과로 분석된다.

도교육청은 그동안 △청렴정책단 및 부패취약 분야 향상대책단 운영 △청렴 인센티브제 운영 △청렴문자 발송 △직장 내 괴롭힘 상담센터 및 갑질 자가진단 시스템 구축 △ 청렴서포터즈 운영 등 다양한 청렴시책을 추진해 왔다. 또한, 도민과 학생이 함께 하는 청렴 부스를 운영하고 청렴공모전 및 청렴 UCC 콘테스트를 개최하는 등 지역사회 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노력도 적극 기울이고 있다.

박규백 감사총괄서기관은 “우리 교육청의 청렴도 향상은 모든 공직자가 청렴 정책에 공감하고 청렴문화 확산에 적극 참여해 준 결과”라며 “앞으로도 청렴한 전남교육 실현을 위해 내‧외부 소통을 강화하고 다양한 청렴 정책을 발굴‧확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번 종합청렴도 측정은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전문 조사업체인 한국리서치와 글로벌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8월부터 11월까지 이메일 및 스마트폰을 이용한 온라인 조사로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