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경기 승리" 전남, 준PO 진출 도전
상태바
"마지막 경기 승리" 전남, 준PO 진출 도전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3.11.24 0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오후 3시 부천종합운동장, 부천FC 39라운드

전남드래곤즈는 26일 일요일 오후 3시 부천종합운동장에서 부천FC와 K리그2 2023 39라운드를 치른다. 전남은 지난 10월 29일 충북청주FC에게 3-0 승리를 시작으로 부산아이파크까지 3-0으로 잡아내며 2경기 연속 무실점 승리를 기록했다. 준플레이오프 진출 위해 전남은 부천과의 경기에서 필승을 다짐하고 있다.

부천전을 준비하는 이장관 감독은 "승리를 해야 준플레이오프에 진출할 수 있다“며 “승리하기 위해 득점할 수 있는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반드시 승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현재 승점 53점으로 6위를 기록하고 있는 전남은 39라운드 부천(승점 54점, 5위)과의 경기에서 승리할 경우 준플레이오프 진출이 확정된다. 또한 순위경쟁을 펼치고 있는 경남(승점 54점, 4위)의 경기 결과에 따라 4위까지 도약할 수 있다. 전남이 상대하는 부천은 K리그 베테랑 수비수 닐손주니어가 수비 조직을 이끌고 있으며 안재준, 김호남, 이의형이 전남의 골문을 노릴 것으로 예상된다.

전남은 지난 경기 멀티골을 기록한 박태용과 K리그2 최다공격포인트를 기록하고 있는 발디비아가 부천에 골문을 정조준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최근 공격포인트를 올리고 있는 임찬울, 플라나도 부천전 필승을 다짐하고 있다.

부천전을 준비하는 장성재는 ”2023시즌 마지막 경기가 끝난 후에 모두가 박수치면서 웃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각오를 밝혔다.

양 팀의 2023시즌 맞대결 결과는 1승 1패를 기록하고 있으며 통산전적으로는 전남 7승, 부천 5승, 5무로 전남이 우세하다. 준플레이오프 진출을 도전하는 전남은 부천 원정경기에서 어떤 경기 결과를 보여줄지 축구 팬들의 귀추가 주목된다. K리그2 2023 39라운드 전남과 부천의 경기는 쿠팡플레이와 IB SPORTS에서 생중계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