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성남과 8년만에 격돌
상태바
전남, 성남과 8년만에 격돌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3.04.05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오후 6시30분 광양축구전용구장
정규리그 연승 도전

전남드래곤즈는 오는 8일 오후 6시 30분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23 6라운드에 성남FC를 홈으로 불러들여 경기를 치른다. 

FA컵을 포함해 2연승을 이어가고 있는 전남은 성남과의 맞대결에서 정규리그 연승을 노리고 있다. 최근 천안시티 원정 경기에서 플라나의 선취득점과 여승원의 멀티골로 3대1 승리를 거둔 전남은 공격력이 살아나고 있다. U22 장신 공격수 최성진(2002년생)의 발끝에서 나오는 유효슈팅과 발디비아, 이후권, 추상훈의 도움 등은 전남에게 매우 고무적이다.

천안시티와의 경기에서 프로데뷔골에 이어 멀티골까지 성공시킨 여승원은 “팀 승리에 기여할 수 있어 매우 기쁘고 축구인생 중에서 가장 행복한 날인 것 같다”면서 “전남 홈경기장에서 반드시 승리하여 홈 팬분들에게 승리의 기쁨 안겨드리고 싶다”라고 성남과의 홈경기 각오를 밝혔다.

전남과 성남은 2016년 8월 10일(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24라운드) 탄천종합운동장에서 마지막 경기를 치른뒤 8년만에 맞대결이다. 전남은 부상자 명단에서 복귀한 장성재, 강민수, 이석현에 합류로 전력이 보강됐다.

성남은 5라운드 MVP에 선정된 크리스를 앞세워 심동운, 이종호가 전남의 골문을 위협할 것으로 예상된다.  

오는 8일 토요일 오후 6시 30분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펼쳐지는 하나원큐 K리그2 2023 6라운드 전남과 성남과의 경기는 IB SPORTS와 쿠팡플레이에서 생중계된다. 8년만에 성사된 전남과 성남의 경기에서 어떤 결과가 나타날지 귀추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