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귀성객 맞이 현장 홍보
상태바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귀성객 맞이 현장 홍보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3.01.25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역·여수역 등서 일정·전시 주제 등 알려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사무국은 2023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20일 목포역과 여수엑스포역 등 다중집합시설에서 설 명절 귀성객 맞이 현장 홍보 활동을 펼쳤다. 이날 행사에서 사무국 소속 직원 12명은 오랜만에 고향을 찾은 귀성객에게 홍보물품과 함께 따뜻한 환영 인사를 전하고, 행사 일정, 개최 장소 및 전시 주제 등을 안내했다.

박근식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사무국장은 “시민과 관광객이 편안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내길 바라며, 수묵비엔날레의 관심도를 높이기 위해 다양한 홍보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2023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는 올해 9월부터 10월까지 두 달간 ‘물드는 산, 멈춰선 물’이라는 주제로 목포시와 진도군 일원에서 열린다. 수묵작품 전시를 포함해 수묵패션쇼, 수묵콘서트, 학술심포지엄, 국제 레지던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