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농협, 산물벼 수매 시작
상태바
광양농협, 산물벼 수매 시작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2.09.23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부터…수매 농가 간담회 열고 사전준비 마쳐 
공공비축 산물벼 배정 크게 늘어, 농업인 편익 증대 예상

광양농협(조합장 허순구)은 지난 21일 관내 산물벼 수매 농가들과 간담회를 갖고 본격적인 추곡 수매 준비에 나섰다. 간담회에는 광양농협 관내 수도작 대표농가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산 산물벼 수매 일정 및 계획을 설명하고 원활한 수매를 위한 협의를 진행했다.

26일부터 산물벼 수매에 돌입하며 원할 한 수매를 위해 주말과 휴일을 포함하여 수확기 종료 시까지 수매를 진행 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정부 공공비축 산물벼 수매도 광양시와 함께 조만간 수매를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광양시는 지난해보다 약 4배 늘어난 400톤의 물량을 배정하여 농업인의 편익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농가에서 건조, 보관 절차 없이 수확 한 즉시 수매 할 수 있어 고령화와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조만간 광양시는 농가 수요량 조사를 진행하고 읍면동에 물량이 배정되면 배정량을 통보 받아 광양농협RPC에서 수매를 진행 할 예정이다.

허순구 조합장은 “한 해 동안 폭염과 가뭄을 견뎌낸 농업인의 땀방울이 결실을 맺는 순간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허 조합장은 “양곡관리법 개정안 처리가 불투명한 상황에서 쌀값 하락 등으로 어려운 현실"이라며 "열심히 농사지은 농가의 노력이 헛되지 않도록 광양농협에서는 농업인 편익 증대와 소득 안정화를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