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태풍영향 기상특보에도 응급환자 신속이송
상태바
여수해경, 태풍영향 기상특보에도 응급환자 신속이송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2.09.05 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섬지역 어린이 코로나 의심 환자 등 신속 이송

여수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태풍 영향으로 해상 기상특보들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섬 지역 어린이 코로나 의심 환자를 경비함정을 이용해 신속히 이송했다”고 4일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41분께 여수시 남면 안도 주민 김 모(11세)양이 코로나19 간이키트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되었다며 남면 119구급대에 의해 이송요청 접수됐다.

신고 접수한 여수해경은 돌산파출소 연안구조정을 급파해 코로나 환자 전용 음압들것을 이용 환자를 격리하고 보호자와 함께 육지로 이송해 119구급대에 인계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3일 새벽 00시 35분께 여수시 남면 안도 주민 장 모(85세) 씨가 가슴 통증과 호흡곤란을 호소해 연안구조정을 이용 육상으로 이동 119구급대에 인계되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되기도 했다. 여수해경은 제11호 태풍 “힌남노” 북상을 대비해 지역구조본부를 가동해 비상근무 중이며, 다중이용선박(여객선, 유·도선)들도 안전한 지대로 피항 조치 되고 있다.

태풍의 영향으로 섬지역들의 뱃길이 오늘 늦은 오후 쯤 중단될 것으로 예상되며, 해양경찰의 경비함정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섬 지역의 응급환자 이송을 위해 긴급상황 대응에 대비할 계획이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역대급 태풍 북상으로 해양 사고 등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선제적 예방 활동과 함께 긴급 상황 대응에 만전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