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독지가, 광양시에 임야 기부채납
상태바
부산 독지가, 광양시에 임야 기부채납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2.08.01 0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황동 임야 1필지, 3768㎡
광양시청
광양시청

광양시는 부산광역시에 거주하고 있는 독지가가 성황동 산152-16번지 임야 3768㎡를 지역 발전과 시민 행복에 소중히 쓰이길 바란다며 광양시에 조건 없이 기부채납했다고 밝혔다. 독지가는 부산광역시 북구에 거주하는 김성미 씨며, 구봉산의 용장사 맞은 편에 위치한 임야를 1987년도에 구입해 그동안 특별한 애정을 가지고 관리해왔다.

독지가는 평소에도 남다른 봉사정신으로 어려운 이웃을 보살펴 왔으며, 현재에도 지역에서 자원봉사 활동을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한편, 지자체가 임야 등을 기부 채납받으면 관리하기 곤란한 재산인지, 기부에 조건이 수반되는 재산인지 아닌지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결정해야 한다. 검토 결과, 기부에 조건이 없고, 사권이 설정되지 않았으며, 경관 조림 대상지로 활용이 가능한 임야로 판단돼 기부채납을 추진했다.

백형근 산림소득과장은 “기부자의 아름다운 마음을 받들어 많은 시민이 찾을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해 기부자의 소중한 마음이 널리 알려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