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항 동서측 배후단지 확충사업 본격화
상태바
광양항 동서측 배후단지 확충사업 본격화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2.04.15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후단지 용지난 해소…항만물류산업 확대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는 배후단지 유치를 위한 “광양항 동·서측 배후단지 확충사업” 실시설계용역을 착수할 예정이라고 15일 밝혔다. 광양항 동·서측 배후단지 확충사업은 입주기업의 수요가 증가하면서 녹지, 주차장 등 유휴화(21만㎡)된 부지를 물류부지로 활용함으로써 용지난을 해소하고자 시행한다.

이번 사업은 금년 12월까지 실시설계를 시행하고 2023년 확충사업을 시작하여 2024년 물류부지를 입주기업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업무 관계자는 “사업을 추진하며 입주 예정 기업 및 인근 주민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요구사항을 적극 반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상헌 부사장은 “이번 광양항 동·서측 배후단지 확충사업이 입주기업 유치 및 항만물류산업 확대로 지역경제에 크게 이바지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