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회재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 복당 환영”
상태바
김회재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 복당 환영”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2.01.14 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순범 전 국회의원도 복당
"대한민국 대도약 위한 절박한 마음 함께 모으겠다”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의원(여수시을)은 13일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 복당에 대해 적극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민주당은 중앙당사에서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을 비롯해 동교동계 대표적 정치인인 권노갑, 정대철 전 고문과 이훈평, 신순범, 신중식, 이윤석 전 의원 등의 복당 환영식을 열었다. 더불어민주당의 복당 결정은 이재명 대선 후보의 여권 대통합 방침에 따른 것이다.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은 전남 여수시을에서 4선 국회의원을 역임한 호남의 대표적인 중진 정치인이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는 불출마를 선언하며 "여수시민들과 더불어 살아가겠다"고 밝힌 바 있다.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과 함께 복당한 신순범 전 국회의원은 여수 지역에서 평민당과 민주당의 4선 의원으로 활약한 바 있다. 또한 평민당 사무총장과 민주당 최고위원을 역임했다. 

김회재 의원은 “여수에서 대한민국 대도약을 위한 절박한 마음을 함께 모으겠다”며 “위기를 극복하고, 선진국 대한민국을 만드는 길에 동참해주신 주승용 전 국회부의장과 신순범 전 국회의원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