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새마을회, 추위 녹이는 '사랑의 김장김치'
상태바
광양시새마을회, 추위 녹이는 '사랑의 김장김치'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1.12.20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손가정·요양원·복지관 등 김치와 쌀 전달

광양시새마을회(회장 정용태)는 지난 17일 광양시 중군동 새마을 메주공장에서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격고 있는 저소득 조손가정을 돕기 위한 ‘사랑의 김장김치 나누기’ 행사에 나서 지역 사회에 훈훈한 감동을 전했다. 

행사에는 정용태 회장, 김구호 협의회장, 황호순 부녀회장, 이승민 직장회장을 비롯한 부녀회 및 협의회 지도자, 포스코 릴레이나눔봉사단, 한국가스공사 광주전남본부 직원 등 30여 명이 참여해 조손가정을 돕기 위한 사랑 나눔에 동참했으며 담근 김장김치는 부모의 실직, 이혼, 질병 등의 사유로 손자들을 보살피는 저소득 조손가정에게 전달됐다. 

배추수확, 배추 절이기와 양념준비, 김치 버무리기 등 4일간에 걸쳐 총 900kg의 김장김치를 담았다. 일정 내내 추운 날씨 탓에 많은 양의 김장을 준비하는 데 힘이 들기도 했지만 어려운 이웃과 함께 나눌 수 있다는 생각에 회원들의 얼굴에 웃음이 끊이질 않았다. 

새마을회는 읍면동 부녀회장들이 직접 관내 조손가정 20세대 30명에게 회원들이 준비한 김장과 함께 쌀 10kg씩을 전달했으며 자부담으로 사랑의 밑반찬 나누기 24세대, 도시락 전달가정 24세대와 광양시시각장애인자립지원센터, 중마장애인복지관, 칠성요양원, 햇빛마을주간보호센터 등 소외계층 등 총150세대에도 따뜻한 겨울을 지낼 수 있도록 김장김치를 전달했다. 

정용태 회장은 “김장 재료들과 함께 여러 사람의 정성과 사랑이 한데 버무려져 더 맛깔스런 김장 김치가 됐다”며 “코로나 19로 어려움과 추운 날씨 때문에 마음이 쓰였는데 참여해 준 지도자들 덕분에 올해도 어려운 이웃들에게 사랑을 나눌 수 있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