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만습지 자연생태관 전시실 '재개장'
상태바
순천만습지 자연생태관 전시실 '재개장'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1.11.16 0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감만족 세계유산 순천만, 한눈으로 체험

순천시는 16일 순천만자연생태관 리모델링 공사를 마무리하고 위드코로나 시대에 맞춰 재개장한다. 

지상 2층 연면적 1800㎡ 규모로 지난 2003년에 개관한 순천만 자연생태관은 전시 시설물 노후화로 리모델링이 시급한 실정이었다. 또한 일반적인 갯벌 생태계가 아닌 순천만이 갖고 있는 생태적 특성과 멸종위기종 생물의 전시, 교육, 체험 시설로 전환하여 미래세대인 어린이의 교육장으로 운영해야 한다는 지역적 요구도 반영하여, 국도비를 지원받아 리모델링했다.

자연생태관은 1층은 ‘마중’을 주제로 기획전시실, 아카이브, 영상 코너를 마련했다. 순천만 아카이브는 과거 1990년대 골재채취 반대운동 등 순천만의 자연성을 회복하기 위한 순천시민의 노력을 정리했다.

2층 전시실은 생태교육 공간이다. 각 분야 생태 전문가들의 자문을 받아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생태교실, 순천만 역사·갯벌·철새·염생식물 체험 공간, 3면 영상, 갯벌 생태 놀이공간, 갯벌 모형도 등이 설치되었다. 특히 갯벌 모형도는 염습지, 갯벌 등 환경별로 다른 생물종의 모습을 그대로 재현하여 순천만의 생태적 다양성을 이해하는 데 도움을 준다.

순천시 관계자는 “순천만 자연생태관은 탐방객들에게 세계유산 순천만의 가치와 생명에 대한 경외심을 갖는 공간으로 미래세대에게 생명존중에 대해 교육할 수 있는 최적의 장소로 가꾸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