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미제사건 1만 9천건 달하는데...
상태바
전남, 미제사건 1만 9천건 달하는데...
  • 굿모닝투데이
  • 승인 2019.10.10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프로파일러 ‘0명’
전국 유일 프로파일러 미배치
정인화 의원 “중요범죄사건 차질 우려”
'아동 리얼돌 금지법' 대표발의한 정인화 의원 ⓒ정인화 의원실
정인화 의원

최근 전 국민을 공포에 몰아넣었던 화성연쇄살인사건이 발생한지 33년 만에 범인 이춘재가 검거되는 등 미제사건에 있어서 프로파일러의 역할이 점차 커지고 있다. 하지만 전라남도에 배치된 경찰 프로파일러는 단 한 명도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프로파일러는 ‘범죄자 프로파일링기법’을 구사하는 범죄분석요원을 말한다. 

정인화의원(국회 행정안전위원회/광양·곡성·구례)이 국정감사를 위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보면, 2019년 8월 기준 전국에 배치된 프로파일러는 35명이다. 경찰은 2005년 프로파일러 첫 선발 당시 전국 17개 지방청에 프로파일러 2인 1조를 배치를 목표로 한 바 있다.
 

하지만 지역별 현황을 살펴보면 경기북부청과 전북청, 경남청, 제주청이 최초 목표인 2인에 미달한 1명의 프로파일러만 채용하고 있었으며, 전남청이 현재 채용한 프로파일러는 0명이었다.

반면, 전남 내 해결되지 않은 미제사건은 2014년 이후 현재까지 총 18,810건에 이르고 있어 프로파일러 채용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간별로 살펴보면 미제편철 된지 3년 초과 5년 이내인 미제사건은 1만3146건이었고, 3년 이내의 미제사건은 9075건이다.


정인화 의원은 “전남지방경찰청의 경우 2018년 초까지 근무하던 프로파일러가 이직한 이후 현재까지 공석인 상태”라며 “1만 9천건에 달하는 미제사건 뿐만 아니라 전남 내 다양한 중요범죄 해결에 차질이 생길까 우려된다”고 지적했다.

또 “여전히 많은 사건 관련자들이 고통에 시달리고 있는 만큼 국회 차원에서도 전남청의 프로파일러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