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포스코O&M, 안전도시 구축 협약
상태바
광양시-포스코O&M, 안전도시 구축 협약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1.06.04 0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약시설 안전점검 철저

광양시는 지역 내 소재 시설관리 전문기업인 포스코O&M의 축적된 노하우를 지역사회 취약시설의 사전 안점점검에 활용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3일 시청 접견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김경호 부시장, 김정수 포스코O&M 사장이 참석해, 포스코O&M의 인적․물적 인프라를 광양지역 취약시설 안전점검에 최대한 활용할 것을 협약했다.

포스코O&M은 1994년 창립 이래 포스코의 운영관리 노하우를 적용해 종합부동산 서비스, 인프라·플랜트, 인테리어, 레져 등의 분야에서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이라는 경영이념으로, 이해관계자와 상생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With POSCO를 실천하면서 종합관리 전문서비스를 제공하는 국내 시설관리 탑 기업이다.

포스코O&M은 광양제철소 소유의 공공·후생시설, 연구시설, 몰오브광양 등을 관리하고 있으며, 지역협력 사업으로 세풍 아동센터 공부방 설치, 햇빛마을 주간보호센터 시설 보수 등 다양한 사회활동도 펼쳐왔다.

이번 협약으로 포스코O&M은 전문 점검장비와 숙련된 인력을 활용해 광양시 시설물을 선제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며, 시설물 긴급보수 지원과 봉사활동도 병행할 계획이다.

김경호 부시장은 “오늘 협약식으로 서로의 역량을 모아, 보다 안전한 광양을 만들고 상호 발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광양시는 6월 중 안전점검이 필요한 시설물을 부서별로 추천받은 후 포스코O&M와 협의를 통해 7월부터 매월 1회 시설물 안전진단을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