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스카이큐브’ 26일 개통
상태바
순천시, ‘스카이큐브’ 26일 개통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1.03.25 0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합발권 할인·문학관역 도보구간 친환경 갈대열차 투입

순천시는 26일 스카이큐브 정원역에서 인수개통식을 개최하고, 이날 오후부터 본격적인 운행을 시작한다. 시는 ㈜우이신설경전철(대표 한재현)과 위탁운영 계약을 마무리하고, 개통에 앞서 교통안전공단 안전검사를 통과했다. 이로써 개통식 이후부터는 일반 탑승객의 이용이 가능하게 된다.

시는 스카이큐브 운영활성화를 위해 운영개시와 동시에 통합발권 할인을 적용한다. 순천만국가정원, 순천만습지, 스카이큐브 모두를 일반인 기준 14,000원, 순천시민의 경우 6,000원에 이용할 수 있게 되며, 특히 순천시민인 6세까지 유아의 경우 무료로 스카이큐브를 탑승할 수 있게 된다.

또 문학관역에서 습지까지 도보이동 구간에 친환경 갈대열차를 투입하여 관람객의 이동 편의를 확보했다.

스카이큐브는 2011년 1월 순천시와 포스코가 실시협약을 체결하여, 포스코가 610억원을 투자해 2014년 개통했다. 2019년 투자위험분담금 지급 등 계약 이행 상 다툼으로 대한상사원중재를 거쳐, 지난해 6월 순천시에서 무상인수하고 현금 및 부품을 지급받는 것으로 결정 났다.

시는 중재 판정이 확정된 후, 시민과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시민인수위원회와 함께 경영분석, 운영방식, 경영활성화 방안과 장래 확장성 등에 대해서 광범위하게 논의한 끝에 순천시에서 일부 직영하고, 운행과 안전관리 등 일부는 민간위탁하는 안을 채택하고, 지난달 26일 인수 확인서에 최종 서명하여 인수절차를 마무리 지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