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올해 뉴스는 '호남 3대 도시 등극'
상태바
순천, 올해 뉴스는 '호남 3대 도시 등극'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12.23 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이 직접 뽑은 ‘2020년 10대 뉴스’ 선정

순천시는 22일, 시민이 직접 뽑은 ‘2020년 순천시 10대 뉴스’를 발표했다. 10대 뉴스 1위는‘순천시 인구, 광주와 전주에 이어 호남 3대 도시 등극’이 차지했다. 

그 동안 생태도시를 지향해 온 도시 정책을 기반으로 안전, 교육, 교통, 힐링 등 중장기적인 정주여건 조성을 통해 시민 삶의 질 향상에 중점을 둔 결과, 전남 제1의 도시는 뛰어넘어 호남 3대 도시에 등극해 시민들에게 자부심과 희망을 준 점을 높이 평가 평가받았다.

2위는‘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국제행사 개최 승인’, 3위는 코로나19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나눔과 배려 프로젝트‘순천형 권분운동 추진’이 선정됐다. 

이 밖에 △4위 시민과 함께한 코로나19 확산 위기 극복 △5위 신청사 건립 본격 추진 △6위 순천만정원·습지, 2019년 전국 최고 인기 관광지 등극 △7위 동천 출렁다리 개통 △8위 세계 최고 기술력을 가진 마그네슘 소재·부품 산업 △9위 순천만국가정원 대한민국상품대상 ‘대상’ △10위 호남권 최초 글로벌웹툰센터 개소 등이다. 

허석 시장은 “올해는 코로나19로 모든 시민의 일상이 무너진 힘든 시기였음에도 불구하고 28만 시민과 함께 값진 성과를 이뤄냈다. 시민 한 분 한 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2021년에는 포스트 코로나시대 환경에 발 빠르게 대응하여 경제활력과 시민행복을 최우선의 가치로 삼겠다”고 밝혔다.

순천시 10대 뉴스는 지난 7일부터 16일까지 10일 간 시 홈페이지, SNS 등을 통해 시민, 기자단, 공무원 등 총 2만8451명이 참여한 가운데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