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문화재야행, 문화재청장상
상태바
순천 문화재야행, 문화재청장상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12.10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오프라인 병행운영
수준높은 체험프로그램 높이 평가

순천시는 10일 문화재청이 주관한 ‘2020년 지역 문화재 활용 우수사업’에서 대한민국 대표 문화재야행 도시로 선정됐다. 

순천시는 올해 문화재 야행 공모사업에 선정된 36개 도시 중 현장행사와 온라인 개최를 병행하면서 수준높은 체험프로그램을 사전예약제로 운영한 부분을 높이 평가받아 수원시, 광주 동구와 함께 3개의 우수 지자체에 선정됐다.

시는 2016년 처음 문화재야행을 시작해 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문화재청장상을 받았으며, 이후 5년 연속 순천시 향동 문화의 거리 일원에서 문화재 야행을 개최했다. 또 2021년 공모사업에도 선정돼 6년 연속 문화재야행 개최도시가 됐다.

올해 10월 말 오프라인과 11월 초 온라인으로 개최된 순천 문화재 야행은 ‘소강남 순천’을 주제로 순천의 역사와 문화를 느낄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특히 역사문화와 관련된 강의를 통해 지역을 알리는 프로그램과 문화재 관련 만화 제작과 문화영상 영상을 통해 비대면 콘텐츠를 강화했다.

순천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순천 문화재 야행은 순천의 역사와 문화가 중심이 되는 콘텐츠 개발을 통해 원도심에 활력을 불어넣고, 우리 지역을 재발견 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