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R 문화예술' 해외교류전 개최
상태바
'VR 문화예술' 해외교류전 개최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12.09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방의 로마 그리고 햇살Ⅱ' 주제
우즈베키스탄과 전통 활·화살 공유

광양시는 우즈베키스탄과 광양시의 전통 활과 화살을 공유하는 문화예술 해외교류 ‘동방의 로마 그리고 햇살Ⅱ’ 전시회를 가상현실(VR)로 선보인다. 광양궁시전수교육관, 우즈베키스탄 국립예술원이 주관하고 전라남도, 전라남도 문화재단이 후원하는 이번 교류전은 지난 11월 한 달간 광양 사라실 예술촌 창고갤러리에서 개최됐다.

최근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하면서 비대면(온라인)으로 교류전이 전환됐고, 이제 VR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쉽고 편하게 전시회를 즐길 수 있게 됐다.

교류전에서는 고대 양국의 교류 역사와 전라남도 무형문화재 제12호인 김기 궁시장과 우즈베키스탄 전통궁시 기능장 ‘딜노자 아크메자노바(Dilnoza Akhmedjanova)’의 손길이 담긴 양국의 전통 활과 화살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화살에 화약통을 달아 쏘는 ‘신기전’을 비롯해 통아에 넣어 쏘는 애기살 ‘편전’, 대포로 쏘는 화살 ‘총통전’ 등 200여 점의 우리나라 전통 궁시 공예품을 감상할 수 있다. ‘관람은 광양궁시전수교육관 홈페이지(https://arrow2015.modoo.at/) 또는 밴드(https://band.us/band/76174372)에서 가능하다.

궁시장 김 기 장인은 “예로부터 우리나라는 활의 민족이라 불릴 만큼 활을 잘 만들고 사용해 왔다”며 “우리 조상들의 지혜와 과학이 집약된 전통 활과 화살의 우수성을 확인하고 우리 민족적 자긍심을 고취할 수 있는 이번 전시회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마음에 작은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우즈베키스탄 대사(Vitaliy Fen)는 “눈부신 성과를 보여줬던 작년 교류전을 바탕으로 이루어진 올해 ‘동방의 로마 그리고 햇살Ⅱ’ 전시가 한국에서 생활하는 현지 교민과 학생, 근로자들에게 고국의 향수를 달래고 양국 간 문화예술교류 모범사례로 발돋움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