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 ‘올해의 과학교사상’ 5명 배출
상태바
전남교육청, ‘올해의 과학교사상’ 5명 배출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11.24 0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4일 시상식
전남 과학교육 위상 높여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 소속 교사 5명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과학창의재단이 주관하는 2020년 ‘올해의 과학교사상’에 선정됐다. '교사의 노벨상'으로 불리는‘올해의 과학교사상’은 과학교육활성화와 과학문화 확산 등에 공헌한 교사들에게 주는 상으로 2003년부터 18회째 시행되고 있다.

전라남도교육청은 올해 8명의 과학교사를 추천했으며, 이 가운데 △복내초등학교 박은영  △오룡초등학교 서화형 △함평중학교 임용이 △여수고등학교 문샛별 △해룡고등학교 윤영식 교사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수상자들은 “호기심 많은 학생들과 과학탐구활동을 지원해준 동료 및 학교에 감사하다.”며 “앞으로 학생들이 과학을 즐겁게 학습할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2020년 ‘올해의 과학교사상’ 시상식은 오는 12월 4일 서울에서 열릴 예정이며, 수상자에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과 상금 500만원 국내 및 해외 학술시찰연수기회가 제공된다. 수상자 소속 학교엔 지원금 200만원이 지급된다.

이현희 미래인재과장은 “전남과학교육의 저력은 올해 수상자 뿐 아니라 학생들을 위해 헌신하고 지속적인 생애주기별 연수를 통해 과학전문성을 신장하는 과학 선생님들 덕분”이라며 “과학교사들이 과학교육활동에 더욱 전념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