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농협, 농촌 일손돕기 '팔 걷어'
상태바
광양농협, 농촌 일손돕기 '팔 걷어'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11.12 0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인 수확지원 총력

광양농협(조합장 허순구)은 수확철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업인들의 일손돕기를 위해 팔을 걷어 부쳤다. 광양농협의 농촌 일손돕기는 올해 냉해피해와 긴 장마, 태풍까지 겹쳐 농산물 수확량이 감소한 농업인에게는 큰 도움이 되고 있다. 

광양농협 여성대학총동문회 50여명은 지난 3일과 10일, 감과 생강, 구기자 등을 생산하고 있는 농가에 5개조를 편성, 수확지원에 나섰다. 광양농협 또한 법무부와 연계해 수확기 일손이 필요한 농가를 대상으로 지난 4일부터 10여 농가에 100여명의 봉사자를 중개하는 등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통한 농업인 지원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황명자 광양농협 여성대학총동문회장은 “매년 수확기철에 농촌봉사활동을 실시하여 농가에 도움을 드리고 있지만, 올해는 특히 수확량 감소로 어려움에 빠진 농가에 일손을 지원할 수 있어 더욱 그 의미가 깊고 보람을 느낀다”며 적극 참여한 광양농협 여성대학 총동문회원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허순구 조합장은 "앞으로도 부족한 농촌일손과 고령화, 그리고 이상기후 등으로 어려움에 처한 농업인을 지원하기 위한 체계적인 시스템을 구축하고 일손돕기와 각종지원을 지속적으로 펼칠 것"이라며 "땀흘려 키운 농산물이 제 값을 받을 수 있도록 농업인의 편익 제고와 소득증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