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중마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상태바
광양중마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 굿모닝투데이
  • 승인 2020.10.14 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낙죽장 기능보유자 김기찬 장인 초청 강연

광양중마도서관은 ‘길 위의 인문학’ 2차 프로그램으로 전남 서부권의 무형문화재에 대해 알아보는 강연을 진행한다. 지난 13일에 열린 첫 번째 강연에서는 보성의 낙죽장 기능보유자인 김기찬 장인과 함께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기찬 장인은 강연에서 자신이 낙죽과 연을 맺게 된 과정부터 낙죽을 생업으로 삼고 살아온 파란의 인생 이야기와 그동안 작업해온 작품들에 대한 설명을 곁들여 참석한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 1983년부터 낙죽에 매진해온 김 장인은 2000년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제31호로 지정되어 우리나라의 낙죽을 대표하는 인물이다.

다음 ‘길 위의 인문학’ 강연에서는 강진의 옹기장(16일), 나주의 염색장(24일), 장흥의 제와장(28일)이 강사로 나설 예정이다. 자세한 일정은 시립도서관 홈페이지(http://lib.gwangyang.go.kr)에서 확인하거나 광양중마도서관(797-3880)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