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PA, 재난관리평가 2년 연속 ‘최고등급’
상태바
YGPA, 재난관리평가 2년 연속 ‘최고등급’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4.07.08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항만공사 중 유일
여수광양항만공사
여수광양항만공사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는 행정안전부에서 중앙부처, 지자체, 공공기관 등 332개 재난관리책임기관을 대상으로 해마다 실시하는 최대 규모의 재난대응평가인 2024년도「재난관리평가」에서 2년 연속으로 최고등급을 달성했다고 8일 밝혔다.

공사는 이미 최고등급을 달성한 바 있는 2024년도「안전한국훈련」평가에 이어 행정안전부 주관 재난대응평가에서 2관왕을 달성한 것이다. 특히「재난관리평가」의 경우 전국 항만공사 중 유일하게 2년 연속으로 최고등급을 획득하게 됨으로써 공사가 명실상부한 재난관리 최우수 공공기관으로 자리매김 했다.

공사는 ‘안전한 항만’을 최우선 경영방침으로 정하고 ▲안전전담 조직·인력·예산 확대 ▲재난안전 매뉴얼 개선 및 다양한 훈련 실시 ▲기관장·국민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한 안전문화 확산 등 안전관리의 모든 단계에서 적극적·선제적으로 재난안전 관리체계를 구축하여 왔고, 그 결과 5년 연속 중대재해 발생 'ZERO'를 달성했다. 

박성현 사장은 “전 임직원이 현장에서 불철주야 노력한 결과"라며, "재난안전 최우수 기관으로서 국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여수광양항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