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대, 유튜브로 맞춤형 교육콘텐츠 '무료 제공'
상태바
순천대, 유튜브로 맞춤형 교육콘텐츠 '무료 제공'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4.06.06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들 선호도가 높은 분야부터 영상 콘텐츠 제작·공급

국립순천대학교(총장 이병운)는 글로컬대학30 사업의 일환으로 지역민들의 수요를 반영한 다양한 ‘지역 맞춤형 평생교육 온라인 콘텐츠’를 제작하여 제공한다. 순천대는 5일부터 ‘국립순천대 평생교육스쿨’ 유튜브 채널을 통해  초·중·고 학생들의 선호 분야 콘텐츠 제공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앞서 순천대는 전라남도·전라남도교육청과 협력, 지난 4월 한 달간 전라남도 동남권 12개 지역 초·중·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개설 희망 온라인 교육콘텐츠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설문에는 총 1258명(남 51%, 여 49%)이 참여하였으며, 연령대로는 중학생이 62%(초 12%, 고 26%)로 가장 많았고, 지역별로는 강진군(25.6%) 순천시(24.9%), 고흥군(12.5%), 여수시(12.1%), 진도군(10.2%) 등이 응답했다.

수요조사 분석 결과 ▲애니메이션 ▲웹소설 쓰기 ▲인공지능 ▲지역의 음식과 문화 ▲생활 건강과 스포츠 ▲반려동물 등과 관련된 교육콘텐츠 선호도가 높았으며, 입시를 앞둔 고등학생의 경우 순천대 글로컬대학30 특화 분야인 ▲애니메이션· 문화콘텐츠 ▲우주항공·첨단소재 ▲그린스마트팜 등에도 높은 관심을 보였다.

순천대는 설문 결과를 바탕으로 분야별 온라인 교육콘텐츠 개발을 추진하고, 현재 대학이 보유한 교육콘텐츠 중 학생들의 선호도가 높은 분야부터 순차적으로 유튜브에 무료 게재한다고 밝혔다. 또한, 지역민이 교육콘텐츠를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매월 공개 예정인 교육콘텐츠 목록과 일정은 지자체에 미리 공문으로 안내할 예정이다.

6월에 첫선을 보인 ‘남도음식문화’ 콘텐츠는 전라남도와 협력, 순천대에서 제작했다. 남도 음식 전문가가 계절별 대표 향토 음식을 소개하고, 요리 방법 등에 대해 상세한 설명을 곁들여 지역민뿐 아니라 음식에 관심이 많은 일반 대중에게도 흥미로운 내용이 담겼다. 한글 자막과 수화도 함께 넣어 제작하여 시청각 장애인과 다문화가족들도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이병운 총장은 “글로컬대학 선정을 계기로 지역과 협력하여 지역민이 희망하는 다양한 교육콘텐츠를 생산하고, 지역민을 위한 지역 맞춤형 평생교육과정 운영으로 고등교육 기회도 적극 확대해 나가겠다”며, “국립순천대의 평생교육서비스가 지역민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순천대는 대학 부재 지역에서 학위와 연계된 평생교육과정 개설과 비학위과정 공동 운영을 위해 6월 중으로 지자체의 개설 희망 강좌 요청을 수합, 오는 9월부터 희망 지자체별로 맞춤형 평생교육과정 공동 운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