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제철소 농기계수리 봉사단, 도지사 표창
상태바
광양제철소 농기계수리 봉사단, 도지사 표창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4.06.03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월 지역 마을 찾아가 농기계 수리 봉사
노후 농기계 수리·놀이터 페인트 도색

광양제철소(소장 이동렬)의 농기계수리 전문봉사단이 지난 1일 마동근린공원에서 열린 ‘세계 환경의 날 맞이 광양 한마당행사’에서 전남도지사 단체표창을 수상했다.

농기계수리 전문봉사단은 그동안 투철한 환경정화 봉사활동에 힘써오며 환경 지킴이로서의 공로를 인정받고 광양시 지역 사회에 귀감이 된 점을 감안해 민간환경단체협의회의 추천에 따라 전남도지사 표창을 수상하게 됐다.

농기계수리 전문봉사단은 광양제철소 설비기술부 직원 주축으로 구성된 전문봉사단으로서 80여명의 직원과 직원가족이 각자의 기계수리 재능을 활용해 매월 1~2회씩 지역 마을을 찾아가 농기계와 대문을 수리하는 봉사활동을 펼쳐왔다. 직원들이 업무상 터득하게 된 설비 수리 역량을 지역사회를 위한 공헌활동에 직접 활용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남다르다.

아울러, 놀이터와 공원의 기구들을 수리하고 놀이기구의 페인트 도색 작업까지 맡으며 공공시설에 대한 환경개선 활동에도 힘써왔다. 이처럼 봉사단은 주민들의 생업 수단 중 하나인 농기구는 물론, 주민들이 애용하는 공공시설에 대한 유지보수 활동으로 지역민들에게 생활편익을 제공하며 주민들로부터 끊임없는 사랑을 받아왔다.

이날 전남도지사 단체표창은 설비기술부 한영민 리더가 대표자로 수상했다. 한영민 리더는 수상 소감에서 “오늘 이 자리는 우리 직원들과 봉사단원들의 지역사회를 향한 헌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생각한다”며 “지역사회가 겪고 있는 다양한 문제를 함께 해결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광양제철소는 △글로벌 볼런티어 위크 △광양시청과 함께하는 연합봉사활동 △48개의 재능봉사단 활동 등 다방면에 걸쳐 사회공헌사업을 진행하며 지역사회와 상생하고 신뢰받는 기업문화를 조성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