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농협, 농작업 대행 ‘고령화·소규모 농가 활력!’
상태바
광양농협, 농작업 대행 ‘고령화·소규모 농가 활력!’
  • 굿모닝투데이
  • 승인 2020.05.29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부터 보리수확, 드론농약방제 대행서비스 실시 '호응'

광양농협(조합장 허순구)은 지난 22일부터 농작업 대행서비스사업을 실시, 농업인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농촌인구는 갈수록 감소하고 고령화 되고 있으며 대다수의 농가가 대형농기계의 부재로 농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광양농협이 올해부터 보리수확과 드론농약방제 대행서비스를 실시한다.

습답농지 등 작업환경이 불리한 조건에서도 농작업이 용이한 크라스콤바인으로 보리수확을 실시하고 드론을 활용하여 병해충 공동방제를 추진하는 등 다양한 농작업 대행서비스로 영농인력  감소 및 고령화로 갈수록 어려워지는 농촌에 효자노릇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광양농협은 또한 농작업 대행료를 시중 대행료의 절반 수준으로 책정, 고가의 농기계를 구입할 수 없어 농작업 위탁을 할 수밖에 없는 농가의 영농비 절감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허순구 광양농협 조합장은 “농번기 일손이 필요한 농가에 다양한 영농지원 서비스를 적기에 지원하고 농업인들의 영농편익과 농업 경영비 절감을 통한 농가소득 증진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희망농촌 건설에 앞장 설 것을 약속했다.
 

한편, 광양농협은 보리농사의 가장 큰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는 수확문제를 해결하고 안정적인 이모작 체계 확립으로 경지이용 효율을 높여 나갈 방침이다. 이와함께 농약 노출로부터 농업인을 보호하고, 노동력과 방제시간을 절감하기 위해 드론 농약방제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