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도심 속 자연과 함께 걷고 싶은 숲길 조성
상태바
광양시, 도심 속 자연과 함께 걷고 싶은 숲길 조성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4.05.24 0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산공원, 서산공원 '걷고 싶은 숲길'
자연 친화적 힐링 숲길 매년 조성

광양시는 전라남도 공모사업에 선정돼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자연 숲길 조성사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2022년 ‘성황 걷고 싶은 도심 숲길’ 조성을 시작으로 2023년 광양읍 ‘서산 걷고 싶은 숲길’을 조성했다.

올해는 광양읍 우산공원에 자연 친화적인 여가 공간과 환경 훼손이 적은 ‘걷고 싶은 숲길’을 조성할 예정이다. ‘걷고 싶은 숲길’은 도비 7천만원을 포함한 총 사업비 1억7천만원을 투입해 7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우산공원 정상 주변에 323m 산책로를 새로 내고 정상까지 이어지는 숲길을 정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우산공원을 찾은 탐방객들은 편백숲을 비롯한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게 되고, 우산공원은 정상에서 광양읍 전역이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관광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재신 공원과장은 "도심 구석구석 자연 친화적 힐링 숲길을 매년 조성해왔다"며 "앞으로도 시민 휴식처는 물론 광양의 대표 관광지가 될 수 있도록 숲길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지난해 서산공원에 조성된 '걷고 싶은 숲길'은 서산 숲속 쉼터를 갖추고 있어 등산객들이 안전하게 걸으며 서천변 등 주변 풍광을 감상할 수 있어 호평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