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제철소, 직원가족·다문화가정과 축구클리닉
상태바
광양제철소, 직원가족·다문화가정과 축구클리닉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4.05.16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드래곤즈 현역 선수들과 축구 체험

광양제철소(소장 이동렬)는 15일, 가정의달을 맞이해 전남드래곤즈와 함께 직원가족과 지역 다문화가정 자녀 등 100여명을 대상으로 축구체험 활동과 홈경기 관람 행사를 진행하며 따뜻한 추억을 선사했다.

이날 행사는 광양제철소 프렌즈 재능봉사단(단장 최창록)과 전남드래곤즈가 협업해 진행됐다. 광양제철소는 가정의 달을 맞이해 우리 지역사회의 다문화가정까지 보살펴야 한다는 책임의식과 함께 건강한 사회를 조성하기 위해 이웃들을 위한 공헌활동에 기업이 적극적으로 참여해야 한다는 취지에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

전남드래곤즈는 현역 선수 3명(김주헌, 유진홍, 홍석현)이 직접 참여해 이날 행사에 의미를 더했다. 이들 선수는 직원가족과 다문화가정 아이들에게 드리블과 킥 등 다양한 축구기술을 가르치는 ‘축구클리닉’에 이어 다양한 미니게임을 진행하며 필기구 세트, 장난감, 축구공 등 기념품을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에는 전남드래곤즈 홈구장으로 이동하여 오후에 열린 성남FC와의 경기를 직접 관람하며 아이들에게 소중한 추억도 선물했다.

행사에 참가한 한 다문화가정 부부는 “아이들이 평소에 만나보기 어려운 현역 선수들과 함께 축구체험도 해보고 홈경기도 직접 관람하면서 즐거운 추억을 쌓아갈 수 있었다“며 “우리 아이들이 앞으로도 희망을 키워갈 수 있도록 다채로운 체육문화활동에 참가할 기회가 계속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광양제철소는 △치매 어르신과 함께하는 벚꽃길 나들이 △발달장애인 인력양성으로 일자리 연계 △지역 장애인 대상 건강관리 프로그램 △청각 장애인 초청 수어 견학 등을 진행하며 지역사회와 따뜻한 나눔문화를 실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