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광양만들기 '1호 시민 감동정원' 조성
상태바
푸른광양만들기 '1호 시민 감동정원' 조성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4.05.14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1개 기관·단체 및 공무원 참여

광양시는 푸른광양만들기 범시민운동 일환으로 지난 11일 시민들이 직접 정원을 조성하고 가꿔나가는 시민 감동정원 조성 행사를 추진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생활권 도심에 시민이 직접 만들고 가꿀 수 있는 정원을 조성해 시민들에게 일상 속 나무 심기 실천의 소중함을 알리고 시민참여 탄소중립 실천의 대표적인 모범사례로 지속 추진하고자 마련됐다.

마동생태유원지 일원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51개 기관·단체 시민과 광양시·광양시의회 12개 실·국 단위 공무원 등 4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16㎡(약 5평) ‘감동정원’ 75개소를 조성했다. 또한 사계절 자연과 도시가 조화롭게 어우러진 ‘감동정원’ 조성과 함께 시민들의 일상 속 탄소중립 실천 동참을 위한 반려식물 나눔 행사도 함께 진행됐다.

시는 정원의 지속적인 관리를 위해 매월 1회 ‘푸른광양만들기 실천의 날’을 운영하고, 정원조성에 참여한 시민과 공무원이 물주기, 잡초 제거 등 환경정화 활동을 통해 지속적으로 정원 가꾸기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정인화 시장은 “이번 1호 감동정원 조성이 시민들에게 정원문화가 가까워질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푸른광양만들기 범시민운동을 확산시켜 시민들이 광양시 어딜 가든 자연과 함께 쉼과 여유를 즐길 수 있는 아름다운 정원을 볼 수 있도록 공원, 녹지 등에 수준 높은 정원을 만들어 지속가능한 명품 녹색도시를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광양시는 지난 3월 옥룡면 백계산 동백정원 일원에서 ‘푸른 광양 만들기’ 범시민운동 선포식과 함께 나무 심기 행사를 진행하는 등 광양시 전역에 푸른 숲과 꽃이 어우러진 녹색공간을 확충하고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