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광양항만공사, 동남아 신규 컨테이너 서비스 유치
상태바
여수광양항만공사, 동남아 신규 컨테이너 서비스 유치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4.04.02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네시아 서비스 유치
광양항 항로서비스 크게 개선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는 장금상선의 신규 컨테이너 서비스인 PCI2(Pusan China Indonesia service 2)를 광양항에 유치했다고 밝혔다. 공사에 따르면 장금상선이 운영하는 해당 동남아 서비스에는 약 1800TEU*급 규모 선박 4척이 투입된다. 주당 약 200TEU의 물량을 소화하며, 연간 1만TEU 이상 광양항 물동량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첫 투입 선박 SWASDEE MIMOSA호는 광양항서부컨테이너터미널(GWCT)을 통해 지난 3월 18일 광양항에 입항했으며, 28일 주기로 광양항에 기항한다. 상세 기항지는 '부산-울산-광양-상해-자카르타-선전-샤먼-상해-부산'이다.

공사는 광양항 컨테이너부두 활성화를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항만 배후부지의 속도감 있는 개발뿐만 아니라, 고객최우선 경영방침 실현을 바탕으로 항만생산성 증대 등 실질적 항만 서비스 제고에 노력하고 있기에 지속적으로 항로가 늘어나고 있다는 분석이다.

한편, 광양항은 2022년 말 주당 77.5항차에서 작년 82항차로 항로연계성이 크게 개선되어 UN에서 발표하는 항로연계성 지수가 4분기 연속 상승하고 있으며, 이는 세계 900개 항만 중 30위로 상위 3%에 속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