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주조공사, 세풍 농가와 양조용 쌀 계약
상태바
광양주조공사, 세풍 농가와 양조용 쌀 계약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05.05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하반기 쌀 10톤 납품 계약
지역기업-농민 상생 기대

광양시농업기술센터(소장 이상호)는 지난 4월 29일 올 하반기에 벼 재배 농업인과 ㈜광양주조공사 간 양조용 쌀(한아름4호, 미르찰벼) 10톤을 납품하기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재배는 지난해부터 ㈜광양주조공사(대표 김종현)와 벼 재배농가(김장익) 간 수차례 협의, 결실을 맺었다. 


㈜광양주조공사 김종현 대표는 “지금까지는 타지역에서 생산한 쌀로 ‘광양생막걸리’를 생산하였으나 올 하반기부터는 우리지역 쌀로 만들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에 농업기술센터 협조로 양조용 전용 품종인 ‘한아름 4호, 미르찰벼’를 계약재배함으로써 광양쌀의 소비촉진과 생산농가의 어려움을 다소나마 덜어주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양조용 전용 쌀을 사용해 보다 고품질의 제품생산을 통해 소비자로부터 깊은 신뢰를 받을 것으로 예상되어 1석 3조의 효과가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김종현 광양주조공사 대표, 계약재배 농가 김장익 씨
김종현 광양주조공사 대표, 계약재배 농가 김장익 씨

김장익 농가는 “이번 계약재배로 조금이나마 안정적인 쌀 생산을 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우리가 생산한 양조용 쌀로 맛 좋은 막걸리를 만들어 공장이 번창하면 좋겠다”고 전했다.

정옥자 기술보급과장은 “오늘 양자 간에 뜻깊은 날이고 이제 시작”이라며 “앞으로 ㈜광양주조공사 사업이 번창하여 계약재배 면적을 늘릴 수 있도록 양조용 우수한 품종보급과 맞춤형 농가기술지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