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지속 가능 도시 재생 ‘상생협약’
상태바
순천시, 지속 가능 도시 재생 ‘상생협약’
  • 굿모닝투데이
  • 승인 2020.04.29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역세권 도시재생활성화 사업구역 내 건물주, 점포
건물주, 임대료 25~100% 낮추거나 동결

순천시는 최근 코로나19 위기 상황을 극복하고 도시재생의 부작용인 젠트리피케이션(둥지 내몰림)의 사전 예방을 위해 지난 28일 순천역세권 도시재생 활성화 사업구역 내 건물주 및 임차인들과 상생협약을 체결했다.

사업구역내 건물주들이 참여한 이번 상생협약을 통해 순천역세권 건물을 임차하거나 임차할 예정인 41개 점포는 임대료를 25~100% 인하, 또는 동결하기로 해 소상공인들의 부담을 덜고 지역상권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임대인 대표로 협약식에 참석한 이동현 역전시장 상인회장은 “모두들 힘들다고 하지만, 임차인들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나누고자 이 자리에 섰다”며“이번 상생협약이 순천역세권 상권활성화에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청년창업 공간을 운영하고 있는 한 임차인은 “사람들이 이 공간을 더욱 많이 찾고 더불어 역세권이 살아나도록 영업 활동에 정성을 기울이겠다 ”고 했다.
 
허석 순천시장은 “우리시는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전국 최초 긴급 생활안정자금지원, 민간 주도형 권분운동, 소상공인 공공요금 지원 등 순천형 정책을 발빠르게 펼치고 있다”면서 "이번 상생협약이 지속가능한 도시 발전의 모범사례가 되고, 앞으로 시민운동으로 확대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